연체기록정보 삭제 금액에따른 삭제시기

연체정보는 신용정보업 감독규정 제19조 2항 1호 및 4항에 의해 해제일로부터 5년 이내 90일 미만의 단기연체는 해제일로부터 3년 경과시점에, 90일 이상의 장기연체는 해제일로부터 5년 경과시점에 각각 자동 삭제 처리된다.

다만 부주의 또는 일시적 자금경색 등으로 10만원 이상 30만원 미만의 소액을 단기간(30일 이내) 연체했다가 상환한 경우 신평사가 연체이력을 1년만 활용한다. 쉽게 말해 30만원 미만 연체를 상환 후 1년이 지나면 연체 전 신용등급을 회복할 수 있다는 얘기다.

이 경우 30만원 미만 30일 이하 연체에 한해 최근 3년내 1건만 해당한다. 3년내 해당 연체가 1건이 아니라 2건 이상이면 3년 동안 금융거래시 연체정보가 활용돼 장기간 신용평가에 불이익을 본다.

대부분의 금융회사들이 단기간 소액 연체자라도 신용대출이나 신용카드 발급을 거절하거나 대출을 내줄 때 금리, 한도 등에서 불이익을 주고 있다”며 “소액 연체라고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면 낭패를 볼 수 있다.

때문에 평소 연체 없는 금융생활을 실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평가요소별 설명

상환이력정보(Payment history)

상환이력정보란 과거 채무 연체 경험에 대한 정보입니다. 채무를 기한 내에 상환하지 못하면 연체정보가 발생하게 됩니다.
신용평점 영향
개인의 상환이력정보는 개인신용평가를 위한 고객군 분류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며, 고객군에 따라서 개인신용평가에 반영되는 정보 및 영향범위가 달라집니다.
개인이 보유하고 있는 상환이력정보(연체정보)의 연체기간이 장기일수록, 연체금액이 클수록, 연체횟수가 많을수록 개인신용평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칩니다.
연체 채무의 상환 이후, 기간경과에 따라 상환이력정보(연체정보)가 개인신용평가에 반영되는 비중이 낮아지게 됩니다.
연체정보 중 10만원 미만 또는 연체경과기간 5영업일 미만의 정보는 개인신용평가에 반영되지 않습니다.
장기연체(90일 이상) 중인 경우 일반적으로 8등급 이하입니다.
연체를 상환하더라도, 그 경험일수에 따라 신용평점 회복에 걸리는 기간에 차이가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장기연체의 경우 상환 후 최장 5년 동안 신용평점에 영향을 미칩니다.
활용 정보
한국신용정보원 연체 등 정보
연체, 금융질서문란, 대외변제·대지급, 부도, 관련인 정보
한국신용정보원에 등록된 장기연체 기록으로 해제 후 5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합니다.
공공정보
세금체납 등 정보 : 국세, 지방세, 관세, 각종 과태료 등의 연체 정보로 상환 후 5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합니다.
파산으로 인한 면책, 개인회생 정보 : 법원이 한국신용정보원으로 등록하는 정보로 등록 후 5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하며, 기록 삭제 즉시 활용되지 않습니다.
신용회복지원 정보 : 신용회복위원회 조정정보는 2년간 신용평점에 활용가능하며, 기록 삭제 즉시 활용되지 않습니다.

신용회복지원 프로그램 정보
희망모아, 한마음금융, 상록수 등: 신용회복지원 프로그램을 통한 상환거래기간 / 연체여부 / 성실상환여부의 구분에 따라 신용평점에 반영됩니다
(성실상환 여부는 각각의 프로그램에서 정한 기준에 따릅니다.)
신용회복위원회 성실상환자: 장기간 연체 없이 성실하게 상환한 정보는 상환거래기간/대출거래기간/대출거래구분/장•단기연체정보 등으로 세분하여 신용평점에 가점 요인으로 반영됩니다.

채무불이행정보(신용정보사)
일반 금융회사의 연체정보는 한국신용정보원으로 집중되나, 백화점 등 비금융회사의 장기연체정보는 한국신용정보원을 거치지 않고 CB에 직접 집중됩니다.
상환 후 3년까지 신용평점에 활용될 수 있습니다.
비금융회사의 장기연체정보는 50만원 이상만 신용평점에 반영됩니다.

CB연체정보
5영업일 이상 10만원이상 연체 발생시 금융회사가 CB사에 집중하여 신용평점에 활용하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CB연체정보는 90일 미만의 연체정보를 의미하며, 이러한 CB연체정보는 해제 후 3년간 신용평점에 반영됩니다.
장기연체에 비해 신용평점에 미치는 영향이 다소 적으나, CB연체도 연체기간이 길수록 신용평점 회복에 소요되는 기간이 길어지므로 연체는 가능한 빨리 상환하는 것이 좋습니다.
연체 상환시에도 즉시 연체 이전으로 회복하기는 어려우며, 시간 경과(예: 3개월/1년/2년)에 따라 서서히 상승합니다.